상단여백
HOME 6대뿌리 종합
(환율)방향성 재료 부족 1,130원선 전망

금일 환율은 장중 수급 상황과 위안화 움직임에 따라 제한적인 움직임을 보일 전망이다.

한국무역보험공사에 따르면 지난밤 뉴욕 차액결제선물환율(NDF)은 전일 대비 0.45원(스왑포인트 고려)상승한 1,128.75원으로 마감했다.

전일 밤 스티븐 므누신 미 재무장관의 발언으로 미국의 세제개편안에 대한 기대감이 강화되며 달러화는 주요 통화 대비 강세를 보이고 있다.

다만 미 세제개편안에 대한 기대가 위험 선호 심리를 자극할 수 있는 만큼, 금일 환율은 전일과 비슷한 수준에서 출발한 이후 장중 수급에 따라 등락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최근 연일 하락해 온 달러-위안 환율이 반등 흐름을 보이고 있는 만큼 금일 원화는 장중 위안화에 다소 연동된 움직임을 나타내며 1,130원선 부근에서 등락할 것으로 전망된다.

김간언 기자  kukim@snmnews.com

<저작권자 © 뿌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간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