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대뿌리 종합
‘제44회 아부다비 국제기능올림픽’ 국가대표선수단 결단식 개최김영주 고용노동부 장관, 국가대표선수·지도교사·학부모 등 250여명 직접 찾아 격려

‘제44회 UAE 아부다비 국제기능올림픽’에 참가하는 대한민국 국가대표 선수단 결단식이 9월 22일 오후 2시 한국산업인력공단 글로벌숙련기술진흥원(인천 부평구 소재)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김영주 고용노동부장관을 비롯하여 박순환 국제기능올림픽대회 한국위원회 회장 직무대행, 국가대표선수 및 국제지도위원, 지도교사, 학부모 및 후원기관 관계자 등 250여명이 참석하여 20번째 종합우승의 결의를 다졌다.

10월 14일부터 10월 19일까지 총 6일간 68개국(‘17.9.14 기준)에서 선수 1,259명이 참가하는 이번 국제기능올림픽은 대회 역사상 최초로 중동에서 개최된다. 우리나라는 폴리메카닉스, 자동차정비, 화훼장식 등 총 42개 직종에 46명의 선수가 참가한다.

2015년, 2016년 지방기능경기대회를 거쳐 전국기능경기대회에서 상위 입상한 이들은 작년 10월부터 올해 1월까지 2차례의 평가경기에서 340:1의 경쟁을 뚫고 선발된 최우수 선수들이다.

선수들은 지난 3월 13일부터 200여 일간 실시된 정신력 강화훈련을 시작으로, 글로벌숙련기술진흥원과 전국의 13개 훈련장에서 진행되는 합동 강화훈련에 참가하여 하루 평균 14시간 이상의 기술 강화를 위한 고강도 훈련을 받았다.

결단식 현장에 모인 46명의 국가대표선수들은 선배들의 뒤를 이어 자신의 기량을 마음껏 펼치고 오겠다는 포부를 보였다.

특히 우리나라가 제안하여 신규 시범직종으로 추가된 3D디지털게임아트(3D Digital Game & Art) 직종에 참가하는 김은호 선수(19세, 충남디자인예술고)는 “앞으로 우리나라가 계속해서 새로운 직종을 발굴하고 세계대회의 발전을 이끄는 기술선진국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오겠다”며 출전 의지를 밝혔다.

레스토랑서비스 직종에 출전하는 임영섭 선수(20세, 제주한라대학교)는 “관광특성화고(제주고)에서 3년간 배운 관광호텔경영과의 교육과정과 다양한 프로그램들이 큰 도움이 되었다. 국제대회 레스토랑서비스 직종에 우리나라가 8년 만에 다시 출전하게 된 만큼 꼭 좋은 결과를 거두고 싶다”며 국가대표로서의 책임감과 자신감을 보였다.

우리나라는 1967년 스페인 대회 첫 출전을 시작으로 2015년 브라질 상파울루 대회까지 총 28차례 참가하여 총 19번의 우승을 이뤄내는 우수한 성적을 거둔 바 있다.

최근 일본, 스위스, 대만 등 기존의 기초 제조분야 기능강국 이외에도 중국, 브라질(2015년 대회 개최국), 러시아(2019년 대회 개최국) 등 많은 국가들이 기능인력 육성에 대한 집중 투자와 지원에 나서고 있어, 이번 대회에서도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그동안 우리 선수단은 국제기능올림픽대회 참가국들의 경기력과 수준, 훈련시스템 등과 관련된 정보를 수집·분석하고, 호주, 독일, 일본 등 25개 국가와 국내외 전지훈련을 실시하며 세계적 기술 트렌드를 배우고,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등 다양한 노력을 기울였다.

이날 결단식에 참석한 김영주 고용노동부 장관은 “그동안 열심히 갈고 닦은 기술로 세계 무대에 당당하게 도전하는 여러분이야말로 국가경쟁력의 원천이자 기능한국의 미래를 이끌 원동력”이라며 선수단을 격려했다.

또한, 박순환 선수단장은 “우리 선수단의 노력과 절실함을 가까이서 지켜봐 온 한 사람으로서, 대표선수 및 국제지도위원 모두가 원하는 꿈을 이루고 건강히 돌아오길 바란다”고 전했다.

국제기능올림픽은 회원국 청소년 간 기능교류를 통해 기능수준 향상 및 기능 개발을 촉진하기 위해 1950년부터 ‘국제기능올림픽대회 조직위원회(WorldSkills International)’ 주최로 격년제로 개최하고 있으며, 정부는 금·은·동메달 수상자에게 각각 체육올림픽과 동일한 수준으로 6,720만원, 5,600만원, 3,920만원의 상금과 훈‧포장을 수여하고 있다.

또한, 국가기술자격 산업기사 자격시험 면제, 병역대체복무(산업기능요원 편입), 대회의 입상자가 동일분야 계속 종사 시 매년 계속종사장려금(505만원~1,200만원) 지급 등의 다양한 혜택을 부여한다.

엄재성 기자  jseom@snmnews.com

<저작권자 © 뿌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엄재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