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뿌리인 정책
G밸리 창업경진대회 입상 10개팀, 데모데이 통해 투자홍보10개 벤처투자기관 및 투자엔젤 참여, 창업아이템 최종심사 및 홍보 기회

서울디지털산업단지(이하 G밸리)의 창업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한국산업단지공단(이하 산단공)을 비롯한 10여개 기관이 함께 개최한 ‘2017 G밸리 창업경진대회’가 지난 22일 서울 구로동 롯데시티호텔에서 입상 10개 팀의 최종 순위결정 심사 및 데모데이를 개최했다.

4차 산업혁명 관련 첨단신산업 분야 예비창업자 및 초기창업기업을 대상으로 한 이번 경진대회에는 전국에서 총 160여개의 팀이 참가했으며, 1차(서류), 2차(발표) 심사를 거쳐 입상이 결정된 10개 팀이 데모데이에 참석, 현장에서 최종발표를 통해 최종 순위를 선정하고, 창업아이템 투자홍보의 기회를 가졌다.

이 날 데모데이에는 ㈜엑셀인베스트먼트의 임완 대표, 한국엔젤투자협회 조용국 부회장을 비롯해 총 10개 벤처투자기관 및 투자엔젤이 심사위원으로 참석해 투자매력도 중심의 심사로 최종 입상순위를 결정했다.

2017 G밸리 창업경진대회 대상에는 ㈜티에프제이글로벌과 ㈜도버만아이앤티가 선정됐으며,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과 서울특별시장상을 각각 수여했다.

티에프제이글로벌은 다양한 섬유소재에 적용이 가능한 친환경 섬유 발수가공기술을 상용화할 예정이며, 도버만아이앤티는 인공지능 자연어처리를 통해 밀레니얼 세대를 위한 개인맞춤형 경제·경영 콘텐츠를 제공할 계획이다.

최우수상에는 ㈜턴온아이엔씨, ㈜바이오플라테크 2개 팀이 선정돼, 한국산업단지공단 이사장상과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상을 각각 수여했다.

금천구청장상과 구로구청장상에 해당되는 우수상에는 ㈜열정팩토리, ㈜오투엠, PuriMedi, 오른다 곽선생 4개 팀이 선정됐으며, 첨단 지식제조 분야의 우수 팀에게 제공되는 혁신상(한국생산기술연구원장상)에는 ㈜오가메디, ㈜미린트가 선정됐다.

입상 팀들에게는 순위에 따른 상금과 더불어 G밸리테크플랫폼 등 G밸리 내 창업지원공간 입주 혜택이 제공될 예정이며, 공동 개최기관으로 심사과정에도 참여해 온 신용보증기금 등 정책금융기관의 4차 산업혁명 관련 스타트업, 예비창업자 및 청년창업 지원상품으로 연결해 신속한 사업화를 지원할 예정이다.

한국생산기술연구원에서 제공하는 시제품제작 지원을 비롯해 창업멘토링 및 교육, 지식재산권 확보 및 기술이전, 마케팅 지원 등 참여기관 간 협력체계에 기반한 후속 성장지원 프로그램을 적극 제공할 계획이다.

산단공 황규연 이사장은 “앞으로 미래를 꿈꾸는 청년들에게 희망과 비전을 줄 수 있는 G밸리 창업경진대회가 될 수 있도록 참여기관 간 더욱 세밀한 협력을 추진할 것”이라며 “혁신과 기업가정신이 넘쳐나는 G밸리를 만드는데 기여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송철호 기자  chsong@snmnews.com

<저작권자 © 뿌리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철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